현재 위치

  1. Home
  2. 언론보도
ANBANG PRESS

언론보도

안방그릴의 언론보도입니다.
게시글 보기

냄새ㆍ연기 안나는 '안방' 전기그릴 일본서 인기

HIT 737
2016-12-28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대원전기밥솥으로 유명한 DNW(대표 강규석, www.idnw.co.kr)가 출시한 연기와 냄새가 나지 않는 무연전기그릴 '안방(Anbang)'이 일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재 일본의 오픈마켓 32군데에서 판매가 되고 있는 무연전기그릴 '안방'은 작년 말부터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해 일본 내 누적 판매량 2만대를 기록했다.

타사 제품 가격이 1만엔 중후반대인 반면 안방은 그보다 비싼 2만엔대 중반임에도 불구하고 판매량은 오히려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회사 관계자는 밝혔다.

무연전기그릴 '안방'은 집에서 고기, 생선, 전 부침 등 기름이 많이 튀는 요리를 할 때 유용한 전기그릴로, 뚜껑을 열고 사용해도 연기가 나지 않고 기름이 튀지 않아 사용 후 처리가 간편한 제품이다.

자체 개발한 쿨링팬을 장착해 고기를 구울 때 발생하는 냄새 및 연기를 흡입, 제품 본체 안에서 냉각된 기름 방울이 기름받이로 배출됨으로써 실내공기와 오염을 최소화하며 전기부를 제외한 모든 부위가 탈부착 가능해 분해 후 간편하게 세척할 수 있다.

견고한 마블 Nonstick 코팅을 사용한 프라이팬과 로스트팬은 장기간 사용해도 음식물이 눌러 붙지 않아 부침이나 동그랑땡, 일반 부침, 볶음, 고기, 생선을 구울 때 적합하다.

초절전 설계로 소비전력을 40% 절감했고 일본에 제품을 수출하기 위해 받은 CSC 테스트에서는 꽁치 한마리를 굽고 체크 했을 때 광투과율 97%, 팬 사용 후 연농도(연기발생 정도)가 36에서 2로 감소돼 우수한 성능을 입증했다. 국내시장 가격은 29만원대다.

이 회사의 강현호 상무는 "타사의 그릴 제품과 비교했을 때 가격이 높음에도 판매량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위생적인 환경을 중요하게 생각하며 연기가 나지 않고 기름이 튀지 않는 제품을 선호하는 일본 소비자들을 만족시킨 것 같다"고 전했다.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review board
NAME
PASSWORD
CONTENTS
게시글 목록
CONTENT
NAME
DATE
HITS
관련 목록이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